‘4볼넷’ 류현진 “나는 제구력으로 싸워야하는 투수”

4볼넷’ 류현진 “나는 제구력으로 싸워야하는 투수

출처: chosun.com –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퀄리티 스타트(QS, 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달성하고도 시즌 6승(4패)에 실패했다.

류현진은 16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즈 버펄로의 세일런 필드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 경기에 선발 등판, 6이닝을 5피안타(2홈런) 3탈삼진 3실점으로 막았다.

볼넷은 4개를 기록했다. 2020년 토론토 이적 후 한 경기 최다다.

경기 후 인터뷰에서도 류현진답지 않은 제구 난조에 대한 질문이 쏟아졌다.

류현진은 “초반보다 후반에 제구가 잘됐다. 초반에는 볼과 스트라이크의 차이가 많이 나서 투구수도 많아졌다. 후반에 계속해서 타자들과 승부하면서 밸런스를 찾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항상 하는 이야기지만 나는 제구력을 가지고 싸워야하는 투수다. 최근 몇 경기 동안 어려움이 있었다. 계속해서 준비하는 과정에서 똑같이 하되 신경을 더 써야할 것 같다”고 강조했다.

2회 2사 1루에서 DJ 르메이휴에게 스트레이트 볼넷을 내준 뒤엔 심판 판정에 당황한 듯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MLB닷컴 게임데이를 보면 류현진이 던진 4구째 체인지업은 스트라이크존 보더라인에 걸친 것으로 나온다.

류현진은 “심판이 볼이라면 어쩔 수 없다. 투수가 받아들여야 한다. 그건 선수가 컨트롤할 수 없는 부분”이라고 담담히 말했다.

제구가 흔들린 것에 대해서는 투구폼 문제와 함께 긴 시즌을 소화하다보면 일어날 수 있는 일이라고 설명했다. “체인지업이 문제가 있는 것 같다. 한 시즌을 하다보면 이런 상황이 몇 번 있다. 빨리 잡아야 한다. 내일부터 다시 준비할 것”이라고 의지를 드러냈다.

류현진

류현진은 이날 1-0으로 앞선 2회 게리 산체스에게 좌월 솔로포를 맞았다. 이날 경기 전까지 류현진에게 때려낸 안타 2개를 모두 홈런으로 기록했던 산체스는 3번째 안타도 홈런으로 작성했다.

“(4월2일)개막전도 그렇고, 오늘도 강한 타구가 나오다 보니 상대 입장에선 자신감있게 들어오는 게 좋은 결과가 있는 것 같다”고 ‘천적’ 산체스를 떠올린 그는 “거기에 맞게 나도 다른 방법으로 플랜을 짜야 할 것 같다. 개막전부터 지금까진 상대 타자가 자신감있게 들어온 것 같다”고 말했다.

류현진은 이날 홈런 2개, 볼넷 4개 등을 내주며 다소 어렵게 경기 운용을 했다. 그래도 무너지지 않고 최소 실점으로 버텨냈다.

류현진은 “최대한 벌어진 일은 생각하지 않으려고 하고, 똑같은 실수는 안하려는 생각으로 임한다. 계속해서 마음에 담고 있는 것보다 어차피 지나간 일은 빨리 잊는 게 도움이 된다”고 밝혔다.

류현진은 이날 5-3으로 앞선 7회 승리 투수 요건을 갖추고 내려왔다. 그러나 불펜 난조로 토론토는 5-6 역전패를 당했다. 류현진의 승리도 불발됐다.

“한 점 승부에서 지면 아쉬움이 남는다”고 솔직한 마음을 드러내면서도 최근 고전하고 있는 불펜진에 대해 “내가 해줄 수 있는 건 파이팅밖에 없다. 다들 좋은 투수들이고, 내가 해줄 수 있는 건 응원밖에 없다”고 감싸안았다.

한편, 이날 한국에서는 2020 도쿄올림픽에 나설 24명의 최종 엔트리가 발표됐다. 류현진은 2008 베이징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따낸 좋은 기억이 있다.

류현진은 “내가 해줄 수 있는 조언은 ‘파이팅’뿐”이라며 웃은 뒤 “첫 경기가 중요할 거라고 생각한다. 첫 경기부터 이길 수 있는 경기를 하면 선수들 기량이 충분하니 좋은 성적을 낼 수 있을 것 같다. 다치지 않고 잘했으면 좋겠다”고 대표팀을 응원했다.

해외 배팅 사이트 Uni88Bet  한국은 카지노, 스포츠 배팅 및 게임을 할 수 있는 플랫폼 입니다. 카지노사이트, 슬롯, 로또, 스포츠 토토 등 다양한 종류의 게임을 지원하고 있으며, 회원들에게 여러가지 서비스 및 프로모션을 제공하려 노력합니다.더 흥미로운 스포츠 뉴스보기: https://sportgame.asia/  또는: https://1bet1.net/환대:  카지노 사이트또는골인벳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